군산항 국제여객터미널 출입국 심사에 2∼3시간 예사

by 장산곳매 posted Aug 13, 2019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연간 30만명대 이용 불구, 담당 직원 4∼5명뿐
붐비는 군산항 국제여객터미널 (군산=연합뉴스) 이용객으로 붐비는 전북 군산항 국제여객터미널의 모습. 2019.8.13 [전북일보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doin100@yna.co.kr


전북 군산항 국제여객터미널 이용객이 급증하며 출입국 심사에 2∼3시간씩 걸려 불만을 사고 있다.


13일 전주출입국관리사무소 군산출장소에 따르면 군산항 국제여객터미널 이용객은 2016년 16만9천787명에서 2017년 18만4천46명, 지난해 23만7천695명으로 크게 늘었다.

증가세는 올해 더 가팔라 7월 말 현재까지 20만3천775명이 군산항을 이용했다.

이 추세가 이어진다면 올 한해 이용객은 30여만명으로, 2016년의 배에 육박할 전망이다.


그러나 출입국 업무를 담당하는 직원은 증원이 이뤄지지 않은 채 여전히 4∼5명에 그치고 있다.

이 때문에 출입국 심사에 보통 2∼3시간이 걸리며, 심할 때는 3시간 이상 소요되기도 한다.

이용객 불만이 커질 수밖에 없는 상황이다.


대책이 서둘러 마련되지 않으면 군산항 활성화에 찬물을 끼얹을 수 있다는 우려도 나오고 있다.

군산출장소 관계자는 "근본적으로 인원을 추가로 배치해야 해결할 수 있는 문제인데 쉽지 않다"며 "가용 인원을 최대한 동원하고, 이용객이 몰리는 시간에는 전주사무소에서 인력을 지원받는 방안도 추진하고 있다"고 말했다.


?
  • ?
    하하호호 2020.06.02 06:11
    <p><a href="https://www.hototo109.com" target="_blank" title="토토사이트">토토사이트</a> - 토토사이트</p>
    <p><a href="https://www.hototo109.com" target="_blank" title="안전놀이터">안전놀이터</a> - 안전놀이터</p>
    <p><a href="https://www.hototo109.com" target="_blank" title="승인전화없는놀이터">승인전화없는놀이터</a> - 승인전화없는놀이터</p>
    <p><a href="https://www.hototo109.com" target="_blank" title="먹튀검증">먹튀검증</a> - 먹튀검증</p>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 군산항 국제여객터미널 출입국 심사에 2∼3시간 예사 1 장산곳매 2019.08.13 679
859 <전주문화방송> 군산 하수관 "엉터리 공사 모두 사실로" file 노돗돌 2019.08.11 708
858 "상산고 부동의, 교육부 '윗선' 뜻".. 文정부에 날세운 전북교육감 바람개비 2019.07.31 640
857 홍성담 작가 <야스쿠니의 미망> 군산전 열려 녹두꽃 2019.07.26 595
856 군산 상생형 일자리 사업 공론화 시작 file 민들레 2019.07.25 614
855 상산고 일반고 전환 대책위, ‘부동의 요구 국회의원 강력 규탄’ file 바위처럼 2019.07.21 575
854 군산시민사회행동 "군산항 수입 목재펠릿 안전성 밝혀라" 노돗돌 2019.06.27 639
853 전북 시민·사회단체 "정치권은 상산고 자사고 취소결정 흠집 내기 중단하라" 들불 2019.06.27 603
852 주한미군, 야간 통행금지 8년 만에 잠정 해제 금강하구 2019.06.17 650
851 GM군산공장 인수한 MS그룹 "올해말 전기차 위탁생산 계약 체결" new 장산곳매 2019.05.25 569
850 전북 환경단체들 "죽어가는 새만금호 살릴 방법은 해수유통" 들소 2019.04.22 691
849 친인척 가짜 직원 등재 등 20억 비리 행위한 사립학교 법인 이어도 2019.04.15 622
848 새만금 환경적폐 청산 요구 .... 새만금 해수유통 전북행동 기자회견 열어 바다 2019.04.13 627
847 “핵폐기물 답이 없다" 전북시민선언 1 바위처럼 2019.03.17 732
846 3.1운동 100주년 전북지역 천인 평화원탁회의 개최 파랑새 2019.03.04 774
845 전주시 민간위탁 청소노동자들 전주시청 앞에서 천막농성 23일째 … “지금 당장 직접고용하라” 디딤돌 2019.02.08 846
844 전북 지자체의 한 해 신문구독료 지출 비용은 얼마일까? 누렁이 2019.02.02 750
843 전주 택시 고공농성 509일 만에 잠정합의…월급제 위반 사업장 처벌키로 file 반딧불 2019.01.29 672
842 전북겨레하나, ‘통일의 벗 427인의 밤’ 개최 4 천둥소리 2018.12.01 788
841 군산 OCI공장서 질소 누출 사고 8명 부상 디딤돌 2018.11.18 876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 43 Next
/ 43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