개성공단 화물열차가 운행을 마친 뒤 도라산역에 정차해 있다.
 개성공단 화물열차가 운행을 마친 뒤 도라산역에 정차해 있다.
ⓒ 연합뉴스

관련사진보기

 
11년 만에 경의선 철길이 열릴 예정이다. 금강산부터 두만강까지 이어지는 동해선 구간은 남북 분단 이후 처음 열린다.

남북 철도 공동조사가 이번 주 후반에 이루어질 것으로 보인다. 유엔 사령부의 통행 승인이 나지 않아 지연됐던 공동조사는 23일(현지시각) 유엔 안전보장이사회가 남북 철도 공동조사를 제재 대상에서 면제하기로 하며 급물살을 탔다.

이후 남측은 북측에 공동조사와 관련한 날짜를 제안했다. 27일 통일부 당국자는 "(날짜) 제안을 북측에 했지만, 아직 북측의 답을 받지 못했다"라고 밝혔다.

ad
정부는 북측에 공동조사 일정을 제안하는 동시에 유엔사 측과 반출 물자, 통행 승인 여부 등에 관한 실무 협의를 진행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사실 남북 열차 공동조사는 문재인 대통령과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의 첫 정상회담인 4·27 판문점 선언에서부터 예상된 일이다. 당시 양 정상은 '남북 철도·도로 연결 및 현대화'를 합의했다.

이후 9월 평양공동선언에서 '올해 안 동·서해선 철도 및 도로 연결을 위한 착공식'을 약속했다. 남북은 공동조사가 끝나는 대로 착공식을 할 것으로 보인다. 

2007년 공동조사는 어땠을까?
 
 분단으로 철길이 막혀있는 도라산역 플랫폼.
 분단으로 철길이 막혀있는 도라산역 플랫폼.
ⓒ 최종환

관련사진보기


남북 열차 공동조사의 진행방식은 10여 년 전과 비슷할 것으로 보인다. 남북은 2007년 12월에 7일 동안 개성에서 신의주까지 이어지는 경의선 412km 구간을 조사한 바 있다.

당시 남측은 발전차와 침대차 등 총 8량이 움직였다. 북측은 기관차와 수하물차, 침대차 2량, 식당차 등을 투입했다. 조사단으로 남측에서 15명 북측에서 40명이 참석했다. 

공동조사가 아니어도 남북 간 열차가 운행된 경우도 있다. 2007년 5월 17일 경의선과 동해선에서 열차 시험운행이 처음으로 있었다. 경의선은 남측 문산역과 도라산역을 거쳐 군사분계선(MDL), 북측 판문역, 손하역, 개성역으로 이어졌다.

북측에서 남측으로 향하는 동해선은 금강산역, 삼일포역, 감호역과 군사분계선(MDL), 남측 제진역이었다.

같은 해 12월부터 이듬해인 2008년 11월까지 도라산역에서 판문역까지 화물열차가 오가기도 했다. 주 5회, 오전 9시 도라산역 출발과 오후 2시 판문역 출발이 반복됐다. 이 열차는 개성공단의 원자재와 완성품인 신발과 의류 등을 실어 날랐다. 

하지만 남측의 금강산 관광 중단조치와 북측이 육로통행을 엄격히 제한하는 이른바 '12·1' 조치가 있었다. 총 448회 남북 철도를 오갔던 화물열차는 개성관광 중단 이후 계속되지 못했다.

?

  1. No Image 01Jun
    by 노돗돌
    2019/06/01 by 노돗돌
    Views 90 

    '노무현의 필사' 윤태영이 말하는 '좋은 문장'이란?

  2. No Image 30May
    by 파랑새
    2019/05/30 by 파랑새
    Views 88 

    문재인 정부 노동정책 점수는? "C+도 후하다"

  3. No Image 27May
    by 주당
    2019/05/27 by 주당
    Views 91 

    50년 묵은 '뜨거운 감자' 주류세 고친다

  4. No Image 25May
    by 장산곳매
    2019/05/25 by 장산곳매
    Views 165 

    GM군산공장 인수한 MS그룹 "올해말 전기차 위탁생산 계약 체결"

  5. No Image 24May
    by 채호준
    2019/05/24 by 채호준
    Views 111 

    에.-너.-지의 중심과 공.-간.의 사.고

  6. “남자가 벌면 생활비, 여자가 벌면 반찬값? 생계에 성별 없다!”

  7. 서장호동지 추모제

  8. No Image 15May
    by 들불
    2019/05/15 by 들불
    Views 170 

    5만8000개 굴뚝에서미세먼지 숭숭 뚫렸네

  9. No Image 13May
    by 펙트체크
    2019/05/13 by 펙트체크
    Views 189 

    경영계 "최저임금 높다" 여론몰이에 노동계 반박

  10. No Image 12May
    by 둘레길
    2019/05/12 by 둘레길
    Views 182 

    졸업 후 잘 풀린 동창, 결국 이렇게 될 것을

  11. No Image 10May
    by 아지랑이
    2019/05/10 by 아지랑이
    Views 176 

    [최재천의 책갈피] '장사의 신' 마쓰시타 고노스케

  12. No Image 07May
    by 글쎄요
    2019/05/07 by 글쎄요
    Views 193 

    [매일노동뉴스에서 펌] 한국노총 조합원 의식조사 결과????

  13. No Image 04May
    by 장산곳매
    2019/05/04 by 장산곳매
    Views 261 

    대법원 “신의칙 적용 엄격해야” ... 한진중 통상임금 청구 소송서 또 노동자 손 들어줘

  14. No Image 01May
    by 주의하세요...
    2019/05/01 by 주의하세요...
    Views 186 

    군산공항 활주로 지반 침하 발견..항공편 모두 결항

  15. No Image 29Apr
    by 너럭바위
    2019/04/29 by 너럭바위
    Views 165 

    '한국당 해산' 국민청원 30만 넘어... 청와대 홈페이지 마비

  16. No Image 23Apr
    by 들소
    2019/04/23 by 들소
    Views 190 

    “우리의 싸움은 ’떼쓰기’ 아닌 정리해고의 부당함 밝히는 것”

  17. No Image 20Apr
    by 푸른날
    2019/04/20 by 푸른날
    Views 161 

    유해화학물질 배출 1위 현대중공업, 대기오염물질은 발전소

  18. No Image 18Apr
    by 장산곳매
    2019/04/18 by 장산곳매
    Views 197 

    "대기업들, 배출 미세먼지 수치 대거 조작"

  19. No Image 15Apr
    by 들불
    2019/04/15 by 들불
    Views 212 

    정년은 가깝고 은퇴는 멀다

  20. No Image 13Apr
    by 이게노조냐
    2019/04/13 by 이게노조냐
    Views 255 

    작업중지권을 철회해 달라는 세아베스틸 노조는 노조 간판을 내려라..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 130 Next
/ 130
XE Login